달력

9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내가 2년간 구독 중인 <ari는 고양이 내가 주인> 채널에서 이모티콘을 냈다. 이 채널을 짧게 소개하자면 주인이고 싶은 집사와 집사에게만 까칠한 아리고양이에 일상영상이라고 볼 수 있다. 1-2분 정도에 짧은 영상 안에 집사에 푸념과 비명소리가 알차게 들어가 있어 재미있다.ㅋㅋㅋㅋㅋㅋ 집사는 십만 단위로 구독자 기부도 하고 있는데 -10만은 10만원. 20만은 20만원같은 방식으로-  이 글을 읽는 사람중 구독하지 않은 사람이 있다면 좋은 일 한다는 마음으로 구독해주길 바란다. (아마 이 글을 아리집사님이 본다면 좋아하지 않으시겠지만ㅋ)

 이 분이 인형도 내고 책도 내셨는데 (솔직히 팬으로 책을 사긴 했는데 취향에 맞지 않아서 끝까지 못 읽었다.인형은 동거인이 반대해서 못 사고 힝..)  그 분이 낸 상품 중에 이모티콘이 젤 마음에 들고 이용도가 좋았다. 2-3개월 전에 내셨는데(맞나?) 현재까지도 잘 쓰고 있다.

솔직히 팬으로써 그에 꺄악거리는 맑고 청아한 비명소리가 담겨있지 않아 아쉬운 맘이 조금있지만 아리에 깜찍한 모습은 잘 담겨있는 듯 해서 좋다 ㅋ 굳이 팬이 아니더라도 이용하기 좋게 상황을 잘 구성해 놓으셨다👍


만족도 ★★★★★
Posted by 책읽는고양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12.04 13:46 신고

    유튜브 채널에서 낸 건가용?? 너무 귀엽네요~~ 고양이는 언제봐도 진짜 너무 사랑스러운 것 같아요ㅠㅠㅠ

요즘 들어 신기하게 생긴 샌드위치들이 많이 생긴다. 과자도 그렇고. 뭐 잠깐 반짝이시고 바로 사라지시곤 하지만 말이다. 이건 그 중 배스킨라빈스에서 만든 거 같은 샌드위치다. 확실히 아이스크림맛이 샌드위치에 녹아든 거 같다. 표지만 봤을 때는 또 그저 그런 샌드위치인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괜찮아서 놀랐다. 폭신 거리는 딸기생크림에 초콜렛과 딸기가 조금씩 씹히는데 식감도 좋고 맛도 가격대비 괜찮았다.

흰우유보다는 아메리카노에 더 잘 어울릴 거 같다. 아무래도 생크림이 주인공이라 조금 느끼하게도 느껴져서 말이다. 내 입맛엔 많이 달지 않았고 (초코귀신이다) 식빵이랑도 겉돌지 않고 잘 어울리는 거 같아 종종 사먹을 거 같다.

평점 ●●●●
Posted by 책읽는고양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4.16 00:04 신고

    고양이님은 편의점에서 자주 사드시나봐요. 저도 점심 때는 그냥 샌드위치로 간단하게 때울 때가 종종 있긴한데^^;
    이 샌드위치는 보기에는 엄청 맛나보이진 않는데 생각보다 맛이 괜찮은가보네요~ㅎㅎ
    저번에 포스팅하신 녹차도 그렇고 진짜 요즘에는 못보던 샌드위치들도 많이 생긴 것 같아요.

    • 책읽는고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8.04.16 00:10 신고

      그냥 제가 요리하는 걸 정말 싫어해서 매끼 인스턴트로 때워요. 주말에는 배달시켜 먹고요. 편의점 냉장고가 제 집 냉장고 같죠ㅋㅋㅋ 그래도 건강은 걱정되서 매일 양배추즙이랑 홍삼을 챙겨먹어요. 그래서 그런지 아직 멀쩡하더라고요 ㅎㅎ

집에서 뭘해는 편이 아니다보니 이런 종류의 빵은 거의 다 먹어본 거 같다. 그 중에서 이번에 먹은 이 토스트가 내 입맛에는 가장 맞는 거 같다. 적당히 느끼한 정도가 아메리카노랑 먹으면 딱 담백하고 괜찮았다.

안에는 햄이랑 양파같은 게 조금 씹히긴 하지만 크게 느낄 정도는 아니다. 치즈에 느끼함을 완전히 중화시켜줄 정도는 되지 않아 단독으로 먹기에는 좀 느끼하게 느껴질 수도 있을 것 같다.

평점 ●●●●
Posted by 책읽는고양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필자는 녹차를 정말 좋아한다. 그냥  인스턴트 녹차도 좋고 찻집에서 정식으로 파는 녹차도 좋고. 카페에서 파는 녹차빙수. 녹차 밀크티도 좋아한다. 녹차가 들어간 인공식품 역시 마찬가지다.

아이스크림. 초콜렛 과자마저 녹차가 들어간다면 호기심에라도 한 번 사먹어 볼 정도로 환장한다. 녹차 찻잎에서 나는 떨떠름한 맛이 묘하게 중독성이 있기 때문이다.

위 샌드위치도 그래서 사먹어 봤다. 녹차랑 팥은 궁합이 잘 맞는 듯 보였다. 근데 식빵이랑은 별로 어울리지 않는 듯 했다. 이걸 굳이 샌드위치로 먹어야 하나 싶을 정도였다. 맛은 더 싼 녹차단팥빵이랑 똑같은데 씹는 식감은 더 별루였다.  맛도 뻔하고 식감도 별로라 더 사먹지는 않을 거 같다. 그래도 호기심에 한 번 사 먹어 볼 만은 하다.

평점 ●●○
Posted by 책읽는고양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4.10 12:56 신고

    헐 녹차 크림 샌드위치는 처음봐용
    비주얼로만 봐서는 맛이 상상이 안가네요. 과연 맛있을까 싶은 그런 느낌..?ㅋㅋ
    저는 녹차는 그냥 가끔씩 차로 마시는 편이라서ㅎㅎ

오늘도 변함없이 편의점으로 출근했는데 새로운 초성케이크가 진열되어 있었다. 이전에 초성케이크(초코,쿠키)도 꽤 맛있게 먹은 기억이 있어 망설임없이 구입했다.


우선 맛은 그전에 초성 케이크랑 비슷했다. 크림많고 빵 부드럽고 달고 반쯤 먹으면 느끼한 거?? 다른 점이라고 한다면 더 느끼고 덜 달달하다는 것 정도 일거 같다. 빵이 조금 더 단단했던 거 같기도 하다. 카라멜맛은 미묘하게 났고 위에 더부북하게 쌓인 초콜렛은 생각했던 것처럼 달지 않았다. 씹히는 식감만 좀 났던 거 같다. 개인적으로 스트레스 쌓이면 입안이 헐 정도로 단 걸 찾는 입장에서는 원조 ㅇㄱㄹㅇㅂㅂㅂㄱ 가 더 나은 거 같다.

 위 초성은 솔직히 뜻도 모르겠고 ..벌써 늙은건지...ㅇㅈㅇㅇㅈ 까지는 알았는데 뭔가 아쉬운 기분이다. 근데 솔직히 이름 왜 이렇게 지었는지 아직도 미스터리다. 이 유치한게 마케팅 전략인 건가?? 음....

평점 : ●●●

(더불어 다른 초성 케이크 별점은 이렇다.

이거레알반박불가 : ●●●●
인정어인정 : ●●●○)
Posted by 책읽는고양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4.06 02:31 신고

    초성 케이크... 특이하긴 한데 봐도 뭔 뜻인지 저도 모르겠네요.ㅋㅋㅋㅋㅋ
    야심한 시간에 보고 있자니 갑자기 단 게 땡기네요.ㅠㅠ